24/7 streaming services for Intensive Care Units

제한적이며 물리적인 장벽을 제거하고 신생아 중환자 가족에게 마음의 평화를!

신생아 집중 치료실(NICU)의 방문은 주어진 짧은 시간동안 신생아를 면회할 수 있는 기회들이 주어지며 이를 통해 부모에게 신생아와 함께 소통할 기회를 줍니다. 그러나 병원 방문 제한은 늘 최고수준을 유지합니다.

 

이 처럼 병원 방문제한이 최고 수준을 유지하는 AngelEye는 다른 병원과 달리 신생아 중환자 가족에게 24시간 라이브 비디오 모니터링을 제공합니다. 신생아 중환자를 둔 부모는 가장 중요한 순간에 안심할 수 있도록 안정된 스트리밍을 통해 아기를 직접 확인할 수 있습니다.

24/7 streaming services for Intensive Care Units

​사례 연구

해결해야만 하는 이슈

  • 현재 그리고 플랫폼의 업그레이드를 고려하고 원활한 사용자 경험 제공하기 위해 지연시간이 짧은 고품질 비디오 전송 필요

  • 병원 밖의 시청자가 상시 켜져있는 병실 침대옆 카메라를 언제든지 최적화된 시작 및 종료등을제공하는 메카니즘 구성

  • 자원과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비지니스를 발전시킬 뿐만 아니라 HIPAA(Health Insurance Portability and Accountability Act)에 적합한 강력한 보안 유지

솔루션

  • 와우자 스트리밍 엔진

  • ​와우자 스트리밍 클라우드

해결

  • 한번에 사용하는 시청자나 카메라수에 관계없이 원할한 비디오 스트리밍을 제공하기 위한 검증된 비디오 배포를 위한 네트워크 구축

  • 필요에 따라 라이브 콘텐츠에 액세스하는 원격 가족 구성원을 위한 단방향 스트리밍 기능 활성화

  • 와우자 스트리밍 엔진 및 스트리밍 클라우드의 풀 서비스 플랫폼을 활용하여 종단간 암호화 및 토큰기반 인증을 구성하여 규정 준수를 보장

24/7 streaming services for Intensive Care Units

신체적 접촉이 불가능할 때 가족과의 연결 유지

세상에 갓 태어난 아이가 신생아 집중 치료실(NICU)에 있을 경우 우리는 사랑스러운 아이들과 함께 보낼 계획을 세울 수가 없습니다.

그러나 매년 태어나는 아이의 약 10%가 추가적인 건강 모니터링을 위해 입원하고 있습니다.

이에 병원 산부인과는 조산아나 중증 신생아들을 위해 전문적인 치료를 제공하지만 반대로 

부모들은 갓 태어난 신생아와 함께 가족 유대감을 갖기를 원하지만 이는 병원 규칙상 많은 제약들로 인하여 이를 하지 못합니다.

따라서 부모들은 신생아 집중 치료실에서 많은 시간을 보낼 수 없으며 또한 가족 구성원들 역시 제한된 방문 시간과 연령제한이라는 규칙등에 적용을 받습니다.

이와 같은 장벽에도 불구하고 아이들을 돌보는 과정에 부모를 참여시키기 위해 AngelEye는 가족 구성원에게 신생아가 집중 치료실에 머무르는 동안 신생아를 보고 의사 소통을 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정확히 어떻게 이와 같은 서비스를 제공하나요?

이것은 아이 침대에 연결된 카메라를 통해 라이브 비디오 스트링을 제공하는 것입니다.

가족 구성원은 보안 포털에 로그인하여 신생아의 라이브 스트리밍 비디오를 즉시 볼 수 있습니다. 원격 가족 구성원들은 사랑스러운 아이들을 볼 수 있도록 하는 것외에도 오디오 전달을 통해 신체적으로 분리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이에게 말하고 노래하며 많은 소통을 할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 플랫폼은 관련 주치의와 가족 간에 원활한 비디오 커뮤니케이션기능을 제공하여 병원, 부모 및 신생아 가족의 소통을 만들어 상호 간의 신뢰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AngelEye의 솔루션은 신생아 상태에 대한 안정적인 연중 무휴 라이브 스트리밍 및 계속되는 업데이트를 통해 항상 부모나 가족들에게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최근 Covid-19 팬더믹으로 인한 병원 방문이 강화됨으로 인하여 AngelEye의 플랫폼은 혼란을 극복하는데 많은 일조를 하였습니다. 이와 같이 신생아의 부모들은 이런 격리의무로 인해 자녀들과 물리적으로 떨어져 있지만 플랫폼을 통해 차선책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24/7 streaming services for Intensive Care Units

중요한 순간을 위한 고품질 비디오 전송

AngelEye의 플랫폼은 해외에 있는 회원들의 게임 체인저였습니다. 수 많은 가족들이 와우자지원 실시간 스트리밍을 통해 처음으로 멀리 떨어져 있는 신생아를 볼 수 있었습니다.

또한 물리적으로 멀리 않은 부모조차도 신생아와의 유대감을 가질 수 있고 집에서 다른 자녀들을 돌보는 것과 함께 신생아와의 돌봄에 균형을 맞추기 위하여 고군분투합니다. AngelEye는 부모에게 신생아 집중 치료실을 집으로 가져갈 수 있도록하여 이 문제를 해결하도록 돕왔습니다.

와우자 스트리밍 엔진과 와우자 스트리밍 클라우드 서비스는 현재까지 5년이상 가족을 연결하는 데 필수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습니다. AngelEye는 와우자 스트리밍 엔진을 백본으로 사용하여 안정적인 비디오 인프라를 구축했기 때문입니다. 이를 통해 점점 더 많은 부모나 가족들에게에게 고품질 라이브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었습니다.

이 플랫폼을 이용하면 카메라 1,000대 또는 2,000대를 스트리밍할 수 있습니다. 이는 비디오 배포 네트워크와 AngelEye가 보유한 인프라와 연관이 됩니다.

AngelEye의 CTO인 Justin French는 "와우자의 측정 가능한 이점 중 일부는 비디오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문제가 없다는 사실과 관련이 있습니다. 우리의 비디오는 비디오 품질을 보장하며 지연시간이 0 는 아니지만 늘 라이브에 매우 가깝습니다." 라고 설명합니다.

원격 방문을 지원하는 AngelEye는 부모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만들 뿐만 아니라 신생아와 가족 간의 유대감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그러나 Covid-19 팬더믹으로 인해 일부 병원이 신생아 집중 치료실에 대한 부모 방문을 완전히 중단하도록 촉구하는 반면 AngelEye는 이 새로운 현실에 대처하기 위한 중요한 플랫폼을 제공합니다.

24/7 streaming services for Intensive Care Units

비디오 스트리밍을 통한 Covid-19 극복

물리적인 접근성에 대한 제한은 신생아를 보살피기 위해 정신적인 피해를 뿐만 아니라 다른 요소들에 지대한 영향을 줍니다. 다행히 현재 글로벌 건강에 대한 위기와 취약성들은 비디오 스트리밍 기술을 이용하여 극복하고 있으며 대표적인 예가 바로 AngelEye Health의 서비스입니다. 부모와 가족들을 신생아에 연결하는 것외에도 AngelEye는 성인 및 소아 중증환자를 위하여 다른 집중치료실 환경에 유사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AngelEye의 CEO인 Christopher Rand는 "Covid-19 팬더믹이 모든 사람의 삶을 변화시키고 진화시키기에 현재 많은 고객으로부터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직접 들습니다. 우리는 이 같은 기술이 적용된 많은 성인 집중치료실(AICU)들을 다른 병원과 달리 보유하고 있습니다. "

운 좋게도 와우자와 함께 미래 성장을 준비하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AngelEye는 사용자 기반이 확장됨에 따라 안정적이며 원활한 그리고 지연시간이 짧은 비디오 콘텐츠를 계속 제공합니다.

"우리는 쉽게 확장할 수 있는 무언가가 필요했기 때문에 와우자 스트리밍 엔진을 선택하였습니다. 그렇지 않았다면 비지니스를 이렇게 빨리 성장시킬 수 없었을 겁니다. "라고 AngelEye의 CTO인 Justin은 말합니다. "사용 및 배포의 용이성도 주요 이점입니다. 누구나 초보자에게 비디오 배포 네트워크를 설정하는 방법을 빠르게 이해시킬 수 있습니다.

 

오늘날 와우자 스트리밍 엔진은 AngelEye가 HIPAA규정 준수를 충족하는 데 필요한 보안 기능과 향후 요구 사항에 적응할 수 있는 유연성을 제공합니다.

AngelEye는 사내에 스트리밍에 대한 전문지식 없이도 빠르게 시장을 확장시킬 수 있으며 계속 발전하고 인터렉티브 기능을 추가함에 따라 환자와 보호자를 위하여 계속 노력하고 있습니다.

Contact Info

Partnership : info@pledo.co

Sales: sales@pledo.co

Support: support@pledo.co

Korean customer:  wlee@pledo.co

© 2017-2021 PLEDO LLC, All rights reserved.